한 설립자가 기후 변화에 영리하게 대처하는 방법

Michelle Li는 측정할 수 있는 것은 변화시킬 수도 있다는 믿음에 기반하여 누구나 탄소 배출량에 자신이 미치는 영향을 정량화할 수 있도록 돕는 Clever Carbon을 설립했습니다.

Michelle Li, Clever Carbon 설립자 사진 촬영: Katelyn Perry

일하는 방식이 근본적으로 바뀌었습니다. 사람들은 더 이상 워라밸만을 추구하지 않습니다. 언제, 어디서, 어떻게 일할지 선택할 수 있는 권한을 원합니다. 자신만의 일정을 세우고, 의미 있는 일을 하며, 자신만의 니즈에 맞는 공간에 있을 자유를 원합니다.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가 모두에게 적용되는 획일적인 시대는 지났습니다. WeWork 멤버들이 모든 업무 방식을 통해 새로운 업무 환경에서 어떻게 자신의 직장 생활을 재해석하고 지원하는지 그 방법을 공유합니다.

Michelle Li는 런던의 기술기업에서 근무하던 중 2020년 4월에 부업으로 Clever Carbon을 설립했습니다. Michelle은 자신의 회사가 직원 자원봉사 유급 휴가제를 통해 지역사회 환원을 실천하는 모습에 깊은 감명을 받았습니다. 이를 계기로 Michelle은 자신도 사회에 더 많이 기여할 방법을 찾고 싶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Michelle은 오래전부터 개인과 대기업 모두 자신이 내린 의사결정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수량화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사실을 알았습니다. 참신한 방식으로 탄소 소비량을 수량화하고 이에 관한 스토리를 전달하는 회사인 Clever Carbon은 바로 이러한 발견에서 탄생했습니다. Michelle은 탄소에 관한 쉽고 재미있는 퀴즈를 만들면 사람들이 자신이 탄소 배출량에 미치는 영향을 좀 더 명확하게 깨닫고 생각해보게 될지도 모른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리고 실제로 그렇게 되었습니다. 2020년 7월에 웹에서 선보인 Michelle의 탄소 흔적 퀴즈는 일차적으로 Michelle의 친구와 동료 직원들에게 확산된 후 큰 인기를 끌었습니다. 이 퀴즈는 재생 목록으로 연결되고, 이 재생 목록은 다시 웹사이트로 연결되었으며, 이 웹사이트에는 관련 TEDx 강연과 탄소 및 기후 변화에 관한 생각을 변화시키려는 목적의 보다 광범위한 이니셔티브가 링크로 걸려 있었습니다. 곧 Michelle은 본업을 그만두고 Clever Carbon에 전념하게 되었으며, 2020년 말에는 더 이상 회사의 직원이 아닌 어엿한 설립자가 되었습니다.

3년 내에 Clever Carbon을 기업과 브랜드의 지속가능성 정책 실천을 돕는 선도적인 회사로 키우고 싶습니다.

Michelle Li, Clever Carbon 설립자

현재 Michelle은 Clever Carbon에서 풀타임으로 근무하며 힙하고 현대적이면서 공감 가는 방식으로 어떻게 사람들에게 탄소 흔적을 교육할지 혁신적인 방법을 개발하고 있습니다. Michelle은 보통 재미없고 지루하며 우울하게 받아들여지는 탄소 흔적에 대한 인식을 흥미롭고 긍정적으로 바꾸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Michelle의 목표 중 하나는 누구나 Clever Carbon의 데이터를 이해하기 쉽게 만드는 것입니다.

사람들은 Clever Carbon 웹사이트에서 자신의 탄소 흔적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Michelle은 “측정할 수 있는 건 변화시킬 수도 있거든요.”라며, “지금은 우리가 미치는 영향을 쉽게 이해하고 측정할 수 있는 방법이 없잖아요. 그래서 예를 들어 일회용 컵이나 항공기 이용을 논할 때도 ‘환경에 나쁘다’라고 두루뭉술하게 이야기할 수밖에 없죠. 물론 항공기 이용이 탄소 배출량에 훨씬 더 크게 기여하지만, 현재로서는 이러한 영향을 질적으로만 묘사할 수 있을 뿐입니다. 저희는 탄소 측정과 이에 관한 인식 제고를 가속화하고자 합니다. 측정할 수 있는 것은 변화시킬 수도 있기 때문이죠. 모든 제품과 상품에 탄소 라벨이 부착된다면 소비자와 브랜드가 더 나은 의사결정을 할 수도 있습니다.”라고 덧붙였습니다.

Michelle은 팬데믹 동안 Clever Carbon을 설립했으며, 처음에는 집에서 회사를 운영했습니다. 하지만 곧 집 밖에 오피스 공간을 마련해야 한다는 필요성을 느껴 WeWork에 가입했습니다. 마침 뉴욕으로 이사왔기 때문에 WeWork에 입주하면 좋은 친구들을 사귈 수 있을 것이라는 생각도 들었지만, 무엇보다도 탄소 및 기후 변화 업계의 기업들과 네트워킹을 하면 Clever Carbon의 성장에도 도움이 되리라 믿었습니다.

자주 다른 도시로 출장을 떠나는 Michelle은 어디서든 일할 수 있는 WeWork 올액세스 멤버십을 선택했습니다. Michelle은 오스틴의 WeWork 600 Congress 지점을 방문하여 SXSW의 패널로서 강연을 했습니다. 또한 최근에는 마이애미 WeWork Southeast Financial Center 지점에서 업무를 보고 오피스에 머무르는 동안 현지 음식을 즐기기도 했습니다.

“WeWork는 저 혼자라면 찾지 못했을 현지 맛집의 신선한 엠파나다와 쿠바식 카페시토를 알려줬어요.”라고 Michelle은 덧붙였습니다. 또한 Michelle은 플로리다의 WeWork Brickell City Centre 지점에서 멋진 해변 뷰를 즐기며 일하기도 했습니다.

비록 뉴욕의 여러 오피스를 옮겨다니며 일하고 있지만, Michelle은 해변길을 따라 멋진 풍경을 감상하며 출근할 수 있는 브루클린 네이비 야드WeWork Dock 72 지점을 가장 좋아합니다. 이 지점의 오피스는 자연 채광으로 가득차며, 대다수의 데스크에서 아름다운 전망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Michelle Li. 뉴욕 브루클린 네이비 야드의 WeWork Dock 72 지점에서.

하지만 Michelle은 곧 다시 길을 떠나려고 합니다. WeWork 올액세스의 주요한 장점 중 하나는 다른 탄소 및 기후 관련 스타트업들이 위치한 여러 WeWork 지점을 옮겨다닐 수 있다는 것이니까요.

Michelle은 “저는 다른 사람들이 이 공간에서 어떤 일을 하는지 알아보고, 다른 이들의 작업에서 영감을 받고 싶어요.”라며, “3년 내에 Clever Carbon을 기업과 브랜드의 지속가능성 정책 실천을 돕는 선도적인 회사로 키우고 싶습니다. 소비자와 기업 모두가 더욱 지속 가능한 구매와 제조를 실천하는 방법을 알아보고자 할 때 가장 먼저 찾는 널리 알려진 브랜드로 만들고 싶어요.”라고 말했습니다.

Jo Piazza는 수상 경력에 빛나는 언론인 베스트셀러 작가 디지털 전략가 겸 팟캐스트 진행자이다.

뭔가 다른 업무공간을 생각하고 계신가요?

이 문서가 도움이 되었나요?
카테고리
멤버 스포트라이트
태그
올액세스
유연한 공간
일의 신세계 1 - OL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