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전역을 누비며 일하는 극작가의 이야기

조용히 일할 수 있는 공간을 찾던 한 창작자는 WeWork All Access 덕분에 누구에게나 편안한 오피스를 구할 수 있었습니다.

극작가 Debra Register, 뉴욕 WeWork 199 Water St 지점. 사진 촬영: Katelyn Perry

일의 방식은 근본적으로 바뀌었습니다. 이제 가상 회의와 원격 오피스는 직장의 일상이 되었습니다. 집과 오피스가 분리되지 않은 상황에서 사람들은 워라밸을 어떻게 유지하고 있을까요? 건강과 안전에 대해 우려하는 와중에도 집중력을 유지하는 방법은 무엇일까요? 일의 신세계를 통해 지금과 같은 ‘뉴 노멀’에서 WeWork All AccessWeWork On Demand와 같은 도구를 사용하여 업무를 탐색하고 성공을 거두고 있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알아보세요.

팬데믹 기간 동안 온라인으로 극본 창작을 가르치기 시작한 Debra Register는 집 외부에서 편안하게 일할 수 있는 자신만의 안락한 공간이 필요하다는 사실을 깨달았습니다. 이 공간은 평온하고 조용하게 강의에 집중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자신의 극본을 집필하고 프리랜서로 협업 중인 기업의 일감에 매진할 수 있는 곳이어야 했습니다. 

뉴욕에서 나고 자란 Debra는 편안하고 접근이 편리한 환경이 필요했으며, 또한 대다수의 학생들을 가르치는 저녁 시간과 주말에도 열려 있는 공간을 원했습니다. 하지만 초기에 살펴본 선택지들은 Debra에게 필요한 모든 조건을 충족하지 못했습니다.

그러던 중 Debra는 원하는 WeWork 지점에서는 어디서든 일할 수 있는 WeWork All Access를 알게 되어 이 옵션을 시도해 보기로 했습니다. Debra는 WeWork 575 Lexington Avenue 지점을 둘러보고는 자신이 원하던 바로 그 공간이라는 것을 확신했습니다.

Debra는 “첫눈에 이거다 싶었어요. 폰 부스와 아늑한 환경을 보자마자 여기라면 전문적이고 만족스럽게 온라인 강의를 진행할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지요. 얼마나 기뻤는지 모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Debra는 그날 해야 하는 업무에 맞는 WeWork All Access 지점을 골라 방문합니다.

처음 Debra는 WeWork 멤버로서의 소속감을 느낄 수 없을까봐 걱정했다고 합니다. Debra는 “WeWork는 20대 젊은이들이 주를 이룰 줄 알았어요.”라며, “제가 이 분위기에 어울릴 수 있을지 잘 모르겠더라고요.”라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Debra는 모든 연령의 멤버들과 문제없이 어울릴 수 있었습니다. Debra는 WeWork All Access에 가입한 이후부터 창작자, 기업가부터 기술 계열 종사자까지 다양한 사람들을 만났습니다.

방문하는 지점마다 유대감과 소속감이 느껴졌을 뿐 아니라, 직업과 업무 방식에 상관없이 모든 사람에게 적합한 공간이라는 생각이 들었어요.

극작가 Debra Register

Debra는 WeWork All Access를 이용하여 뉴욕의 10곳도 넘는 업무공간 중 원하는 곳을 선택할 수 있으며, 늦은 밤과 주말까지 유연하게 출근할 수 있어 자신과 학생들의 일정에 맞춰 편리하게 강의를 했습니다. 또한 복사기와 스테이플러 등의 사무용품과 빠르고 안정적인 와이파이 등 생산적이고 효율적으로 일하기 위한 모든 조건을 편리하게 이용했습니다. 

Debra는 이미 맨해튼, 브루클린과 퀸즈의 모든 WeWork All Access 공간에서 업무를 본 적이 있습니다. “공간, 사람, 에너지와 조명이 참으로 다양해 업무 성과를 최대한으로 끌어올리는 공간을 찾을 수 없는 것이 어려울 정도예요.”라고 Debra는 말했습니다.

Debra는 그날 해야 하는 업무에 맞는 WeWork 지점을 골라 방문합니다. 예를 들어 극본을 쓸 때는 어떤 분위기의 작품을 집필할지 결정한 다음 이 작품에 적합한 업무 환경을 선택합니다.

“보다 극적인 작품을 집필할 때는 좀 어둡고 음침한 분위기의 지점을 찾아요.”라고 Debra는 말했습니다. 또는 극본을 위한 영감을 얻고 싶을 때는 하이라인 근처에서 오가는 사람들을 지켜볼 수 있는 WeWork 511 W 25th St 지점을 찾곤 합니다. 그 밖에는 보다 활동적이고 경쾌한 분위기의 환경에서 작업하기도 합니다. “가끔은 가벼운 분위기에서 사람들의 에너지와 역동성을 느끼고 싶을 때도 있으니까요.”라고 Debra는 말합니다.

Debra는 맨해튼, 브루클린과 퀸즈의 모든 WeWork All Access 공간에서 일해 보았습니다.

집중해서 작업해야 했기 위해 카페를 가곤 했습니다. 하지만 Debra는 자주 끊기는 와이파이, 다른 손님들의 대화 소리, 테이블 위 소지품의 도난 우려에서 오는 스트레스로 힘이 들었습니다. 하지만 이제는 이 모든 우려를 씻은 듯이 없애주는 솔루션을 찾았습니다.

이어 “실제로는 업무와 생활 모두를 깔끔하게 관리하는 데 필요한 모든 요소가 있고, 다양한 곳을 자유롭게 다닐 수 있는 이점까지 있어 주저없이 비용을 투자할 수 있는 장소를 찾기가 쉽지 않죠.”라고 Debra는 말했습니다. Debra는 이 모든 장점을 WeWork All Access로 얻었다며, “이게 제가 생각하는 최대의 장점입니다.”라고 덧붙였습니다.

Megan Zhang은 문화와 정체성에 관한 글을 기고하는 언론인이다. 멕시코 시티, 프라하, 베이징, 브뤼셀 등 세계 각지를 누비며 취재하고 기사를 쓴다. Megan은 취재 내용을 BBC, CNN, Bon Appétit, Condé Nast Traveler, The Infatuation 등 언론에 기고하고 있다.

뭔가 다른 업무공간을 생각하고 계신가요?

이 문서가 도움이 되었나요?
카테고리
멤버 스포트라이트
태그
ALL ACCESS
창의성
일의 신세계